default_setNet1_2
ad29

바른당 20일 새 원내대표 선출되나?

기사승인 2018.06.18  15:28:24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 20일 워크숍 만찬 후 비공개서 논의될 듯

   
▲ 바른당은 18일 비상대책위를 열고 정무직 당직자를 임명했다.

[데일리그리드=강성덕 기자] 바른미래당이 18일 열린 비상대책위회의에서 2달여로 예상되는 비상대책위의 정무직을 임명했다.

신용현 수석대변인은 이날 이태규 사무총장, 사무부총장 김성동, 최도자 비대위원장 비서실장, 신용현·유의동 수석대변인, 김철근·권성주 대변인을 재임명했다고 밝혔다.

회의 결과 브리핑에서 바른당은 차기원내대표 등 선출 업무의 공정한 관리를 위해 선거관리위원회를 설치할 것과 위원장 및 위원의 임명 권한을 비상대책위원장에게 위임할 것을 의결했다.
당무혁신특별위원회도 설치하기로 합의했다. 당 체제 정비와 특별위원회를 설치 등 세부 계획을 세워 비대위에 올리기로 논의했다.

관련 워크숍은 이달 19~20일에 가질 예정이며 이때는 의원들의 토론 위주로 진행하고 19일 만찬까지 공개한 후 비공개로 진행할 예정이다. 비공개 토론 결과는 20일 국회에서 브리핑 한다고 밝혔다.

강성덕 기자 ecowrite@hanmail.net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27
default_setNet2
ad3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