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29

네이버랩스, SSIM 기술로 히어(HERE)와 실내지도 구축 자동화 프로젝트 추진 위한 MOU 체결

기사승인 2018.03.02  08:25:20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네이버랩스㈜(대표 송창현)는 27일(현지시간) 글로벌 초청밀 지도 / 위치 서비스 업체인 히어(HERE)와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네이버랩스와 히어는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실내지도 구축 과정을 자동화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네이버랩스는 생활환경지능을 실현하기 위해, 사용자의 환경을 이해하고 필요한 정보와 서비스를 사용자가 요구하기 전에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해 왔다. 특히, 사용자의 환경과 맥락을 이해하기 위한 location & mobility intelligence의 일환으로 SSIM 기술을 개발 중이다.

SSIM (Scalable & Semantic Indoor Mapping)은 네이버랩스가 개발 중인 시맨틱 매핑 기술로, 환경 변화 등이 잦은 실내에서도 POI (Point of Interest) 정보를 최신 상태로 유지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레이저 스캐너와 고성능 카메라를 탑재한 매핑 로봇 M1, 실내 자율주행 서비스 로봇 AROUND와 인공지능 이미지 인식 기술을 활용해 지도 정보의 정확성과 최신성을 확보할 수 있다.

히어는 전세계 지도 / 위치 기반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플랫폼을 갖추고 있으며, 지도 편의성 강화를 위해 실내지도 구축에 힘쓰고 있다.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양 사는 네이버랩스의 기술력과 히어의 플랫폼을 활용해 국가별 주요 랜드마크의 실내지도 구축을 시작으로 다양한 영역에서 협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기존에 실내지도 구축은 대부분 사람에게 의존해야만 했기에 시간과 자본이 많이 소요되었으나, SSIM 기술 개발을 진행함으로써 실내 지도를 더욱 손쉽고 빠르게 제작할 수 있으며, POI 정보를 수시로 수집하여 변경된 상점 정보 등을 신속하게 지도에 반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네이버랩스 송창현 대표는 “HERE와의 제휴로 네이버랩스의 SSIM 기술을 활용한 실내지도 구축 기술력이 글로벌에서도 높은 관심을 받게 될 것” 이라며, “추후 HERE와 함께 전세계 이용자들에게 더욱 편리한 지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협력을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히어(HERE)의 Edzard Overbeek 대표는 “네이버랩스와의 기술 협력은 실내 및 실외지도에 있어 세계 최고 수준의 고사양 서비스를 지향하는 전략에 부합될 뿐 아니라, 첨단 로봇 기술을 활용하여 정확하고 보다 효율적인 비용으로 실내 지도를 구축할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를 한껏 높인다고 밝혔다.

심재형 기자 sun@sundog.kr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27
default_setNet2
ad34
default_bottom
#top